본문 바로가기

메뉴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SNS공유

동영상

2020 창제작 어린이공연 <나무의 아이>

  • 2020-09-04
2020 창제작 어린이공연 <나무의 아이>

* 본 영상은 2020.06.27.(토),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어린이극장에서 진행된 공연을 촬영한 것입니다. 공연 당시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거리두기 객석제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안전하게 공연 및 촬영을 진행했습니다. 

[ACC 창제작 어린이 공연 "나무의 아이"]
세상에서 버림받은 붙박이 나무아빠와 외톨이 나무도령이 
새로운 세상을 찾아 항해를 나서는 첫 여행기!
연기와 노래, 라이브 국악 연주를 넘나드는 액터뮤지션과 함께 경계를 뛰어넘는 어린이음악극!

"나무의 아이"는 ‘목도령과 대홍수’라는 우리나라 설화를 바탕으로 남과 다른 아빠를 가진 아이가 세상을 이해하고 배우게 되는 이야기입니다. 출연진이 직접 국악기를 연주하며 이야기와 음악을 풀어가는 어린이음악극으로, 단순하고 쉬운 언어와 액터뮤지션의 라이브 연주에 움직임을 더하여 아이들의 상상의 폭을 넓히는 작품입니다.

- 줄거리
오랜 옛날 어느 마을, 커다란 나무 아래 웅크리고 울고 있는 한 아이…
바로 나무가 아버지라는 이유로 따돌림을 당하는 나무도령이다. 친구 하나 없이 외롭게 지내는 외톨이 나무도령이지만, 사랑하는 아빠 옆을 떠날 수는 없다. 나무도령은 아빠를 위해 물을 길어다주고 벌레를 쫒아내며 나무아빠를 지키고, 나무아빠는 아들의 그늘이 되어주고 가지에 올려 누구보다 높은 세상을 보여주며 나무도령을 키운다.

그런 행복한 때도 잠시... 하늘에서 엄청난 비가 내려 세상을 집어 삼키는데!

모든 것이 사라진 위태로운 홍수세상에서 붙박이 나무아빠와 외톨이 나무도령이 새로운 세상을 찾아 처음으로 여행을 떠난다. 아빠와 아들은 과연 어디에 다다르게 될까?


- 출연진 
김정준(나무아빠)  * 본 영상 캐스팅
서인권(나무아빠)  * 더블캐스팅
정예지(나무도령)
액터뮤지션 : 윤희연, 정동연
연주자 : 이상훈, 이수아, 최동현, 양예은

- 제작진
제작 : 아시아문화원 동화
대본·작사 : 구도윤
작곡·음악감독 : 민찬홍
연출 : 홍성연
안무 : 이윤정
무대디자인 : 장호
소품·의상디자인 : 온달
편곡 : 민찬홍, 강예진
음악조감독 : 이예린, 양예은
조연출·워크숍 : 성기윤
프로듀서 : 서유석
총괄기획 : 서민수
홍보 : 나형진, 조아름, 김의진
무대감독 : 정동균, 가도균
조명디자인 : 범서인
음향디자인 : 김주희


- 동화
따뜻하고 편안한 음악으로 세상과 소통하는 그룹 동화(童話)+동화(同和)+동화(同化) 창작그룹 동화는 음악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고자 2011년 결성되었습니다. 순수하고 맑은 감성을 바탕으로 장르에 구애 받지 않는 다양한 창작곡과 이야기가 있는 음악 작품(음악극, 콘서트)을 통해 음악을 듣는 모든 이들에게 따뜻함과 편안함을 선사합니다.

- 주요이력
2015 신진국악실험무대 천차만별콘서트 우수상 수상
2016-2019 문화재청 고궁음악회 상설음악단체
2018-2019 의정부 예술의 전당 상주단체

집에서 즐기는 문화생활 · 채널 ACC 보다 다양한 콘텐츠를 동영상을 즐기며 간접적인 문화생활의 혜택을 누리세요! 채널 ACC 바로가기 집에서 즐기는 문화생활 · 채널 ACC 보다 다양한 콘텐츠를 동영상을 즐기며 간접적인 문화생활의 혜택을 누리세요! 채널 ACC 바로가기

고객님께서 입력하신 예매자 정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예매자 정보
성명 ACC
성별
생년월일
연락처
이메일

ACC WEBZINE

웹진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활용 동의가 필요합니다.

수집내용

  1. 1. 수집이용목적: ‘웹진ACC’ 발송
  2. 2. 수집항목: 이메일 주소
  3. 3. 보유(이용)기간: 2년
  4. 4. 동의거부에 따른 불이익:
    개인정보 수집 동의를 거부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웹진ACC’를 받아보실 수 없습니다.
    개인정보는 위 수집·이용 목적 이외의 다른 목적으로 사용하지 않습니다.

웹진을 포함한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DM발송은 ACC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통해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