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주 4·3 순회전시 < 동백이 피엄수다 >

동백꽃은 제주 4·3을 상징하는 꽃. ‘동백이 피엄수다’는 당시에 희생된 수많은 영령과 남겨진 유가족들의 아픔을 위로하고 치료하고자 기획된 전시

제주 4·3 순회전시 < 동백이 피엄수다 >
  • 기간2022.4.12.(화) - 6.25.(토)
  • 시간10:00 ~ 18:00
    10:00 ~ 20:00(수, 토) *2022.4.6이후부터
    *매주 월요일 휴관
  • 장소라이브러리파크 기획전시실
  • 대상모든 연령
  • 가격 무료
  • 예매자유 관람
  • 문의1899-5566

소개
동백이 피었수다
동백이 피었수다
잘못을 바로잡기 위한 첫 걸음은 진실과 마주하는 것입니다.
2018년부터 시작된 4·3전시회의 이유입니다.
제주 4·3은 오랜 세월 진실이 밝혀져서는 안 되는 ‘그들만의 이야기’였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고 지켜야 할 국가 권력에 의해서 제주섬이 불타고
당시 제주인구의 1/3~1/10에 해당하는 제주도민 3만에서 9만여 명이 목숨을 잃어야만 했던 4·3!

이 전시가 잘못된 역사의 진실을 밝히는 걸음걸음에 작은 빛이 되기를 바라며 제주 4·3과 여순항쟁 희생자들께 작은 위안이 되기를 바랍니다.
제주 4·3과 여순항쟁은 힘없는 국민들이 자신들을 보호해 주지 않는 국가에 목숨 바쳐 생존권을 지키고자 했던
민주주의의 시작이요, 항쟁이었음을 우리는 기억해야 합니다.
  • 일시2022.4.12.(화) - 6.25.(토)
    10:00 ~ 18:00, 10:00 ~ 20:00(수, 토) *2022.4.6이후부터 / *매주 월요일 휴관
  • 주최(사) 제주4·3범국민위원회
  • 후원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제주4·3희생자유족회, 노무현재단 광주지역위원회, 연세대학교 김대중도서관, 제주4·3평화재단, 노무현재단 제주위원회
작품사진
제주공동체(손유진)
폐문, 글자와 동물 등 부분 연소 / 2022
생활속에서 버려진 폐가구에 4.3이 발발하기 전인 한반도의 변방인 섬 제주의 공동체를 표현하여 잊혀진 기억과 감정들을 되살리는 인두화
백비(이수진)
천연염색, 제주보리줄기 / 2022
70여 년이 지난 지금에도 제주4.3에 대한 정명을 이루지 못하여 누워있는 백비로,
4.3의 진실이 밝혀지고 정치적, 사회적 국민적 합의가 되는 날, 바로 세워지길 바래는 작가의 마음
뼈 밭(임재근)
사진/2021. 9. 13.
한국전쟁 직후,
대전형무소와 대전 인근의 주민들이 집단 학살되었음을 증명하는 대전 산내 골령골의 발굴 현장.
4.3당시 불법적인 군사재판을 받고 대전형무소에 수감됐던 제주도민들과 대전지역 보도연맹 관계자들이 고통스럽게 누워 있다.
한라산으로(현아선)
종이에 연필 / 2021
5월 제주의 핵심작물인 보리 수확을 앞두고 하나의 민족이 두 개의 분단된 나라가 되는 것을 반대하며,
5월 10일 산으로 올라가는 제주민들의 모습을 통해 통일의 의지를 표현함
공간정보

문화정보원, 라이브러리파크 기획전시실

SNS공유

고객님께서 입력하신 예매자 정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예매자 정보
성명 ACC
성별
생년월일
연락처
이메일

ACC WEBZINE

웹진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활용 동의가 필요합니다.

수집내용

  1. 1. 수집이용목적: ‘웹진ACC’ 발송
  2. 2. 수집항목: 이메일 주소
  3. 3. 보유(이용)기간: 2년
  4. 4. 동의거부에 따른 불이익:
    개인정보 수집 동의를 거부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웹진ACC’를 받아보실 수 없습니다.
    개인정보는 위 수집·이용 목적 이외의 다른 목적으로 사용하지 않습니다.

웹진을 포함한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DM발송은 ACC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통해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ACC 집콕꾸러미 온라인 이벤트

확인된 정보가 일치하는지 확인하여 주시고 참여해주시기 바랍니다.

정보확인

  1. 이름: [미등록]
  2. 연락처: [미등록]
  3. 주소: [미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