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2020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LAB 쇼케이스

2020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LAB 참여 안무가들이 레지던시 기간 동안 리서치, 멘토링, 협업 등 창작활동을 통한 프로젝트 결과물을 선보이는 쇼케이스

2020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LAB 쇼케이스
  • 기간2020.9.26(토)
  • 시간15:00 - 17:00
  • 대상8세 이상 관람 가능
  • 가격 무료
  • 예매온라인 자유 관람
  • 문의1899-5566
  • 장소국립아시아문화전당 유튜브채널 무관중 생중계
  • 진행100분

안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비대면 문화 확산에 따라 2020 ACC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LAB 쇼케이스 공연을 온라인으로 운영합니다.

온라인 공연은 ACC 예술극장과 컨퍼런스홀에서 관객이 없는 상태에서 촬영된 상태인 무관중 생중계로 진행되는 공연입니다.
온라인 생중계 일정 안내
작곡과 및 공연 내용 안내
안무가명 공연명 장소 일시 온라인
박진영 그렇게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컨퍼런스 홀 9.26(토)
15:00 - 17:00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유튜브
바로가기+
위보라 나 당신에게 집중하고 있어요 극장2
김이슬 이게 아닐지도 극장2
이정인 나는 준비되었어 극장2
* 안무가 1명당 쇼케이스 시간은 약 20분이며 공연 순서는 사정에 의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소개
쇼케이스 프로그램북 다운받기 +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LAB>은 안무가의 창작 저변 확대를 도모하고 실험적인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입니다.

2019년부터 시작된 안무가 LAB은 2020년 국제공모를 통해 4명의 안무가를 선정하였습니다.
약 3개월의 레지던시 기간 동안 리서치, 멘토링, 협업 등 작업을 거쳐 창작활동의 결과물을 쇼케이스로 선보입니다.
프로그램
그렇게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As before, I didn't do anything
작년 사람 관계, 죽음, 질병 등 비슷한 시기에 나에게 일어났다. 감당하지 못하는 고통이 일어났을 때 아무런 준비 없이 받아들였다. 그때 난 받아들였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그때의 고통들이 감정으로 생산되어 나의 상태를 산산이 조각의 형태로 만들고 있다. 관계 ,기억, 표정, 표현 등 일상적이라고 생각하던 것들이 무너져버렸다. 사실 그때부터 지금까지도 나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고통에 대해 표현을 하거나 말해보려고 않았다. 나의 시간은 그때 멈추어 버렸던 것이다. 그때의 시간을 움직이려고 한다. 현재 나의 시간에서 그때의 멈추어 버린 시간과 만나려고 한다.

모두 예기치 않게, 또 우연히 비슷한 시기에 일어난 어떤 감당하기 어려운 상태들이 모여서 별개이면서도 유사한, 서로 다른 트랙으로 진행되면서 중첩되어 있는 그런 측면이 보여지는 기록물들이다.
 
  • part 1. 방의 형태
  • part 2. 기록물의 형태
  • part 3. 회복의 기록
  • 안무 · 연출박진영
  • 촬영박지만
  • 사운드 디자인Simon Whethem
  • 소리김기영
  • 출연박진영
나 당신에게 집중하고 있어요 I’m focusing on you
둘 사이의 미세한 차이를 뜻하는 Marcel Duchamp의 inframince 컨셉을 빗대어 보이지 않는 경계를 이야기하는 <나 당신에게 집중하고 있어요>는 하나의 의식의 형태를 보여준다. 의식에 대한 의식(the consciousness of ceremony ) , ’집중하다. 신경을 기울이다’라는 행위(the act of focusing, paying extraordinary attention), ‘다른 존재와 이야기하려 하다’라는 의지(the will to communicate, pray)를 보여주며 들리는 것과 들리지 않는 것, 무지와 인지, 현실과 비현실의 경계로의 여행 의식을 자유분방하게 거행한다. 그 미세한 변화들을 주시하고 이 경계선들이 한 세계와 다른 세계를 나누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경계들은 연결하기 위해 존재한다는 걸 보여준다.
  • 안무위보라
  • 소리이연우
  • 작곡Julien Lepreux
  • 출연위보라, 이연우
이게 아닐지도 I might be wrong
‘본다’라는 행위에서 인지로 이어질 때(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 선택들을 통해 이루어진다고 가정하였을 때 그 선택들이 개인적으로 또는 공동적으로 어떻게, 무엇이, 왜 같고 다를까 하는 궁금증에서 이번 작업이 시작되었다. 사전 리서치였던 온라인 설문조사를 통해서 그 방향성이 조금 더 좁혀졌다. 아주 광범위한 형태의 보는 것, 들은 것, 아는 것, 맞는 것에 관한 설문을 진행하면서 자연스럽게 모이는 답변들에 집중했다. 흥미롭게도 그 공통의 답변들이 10년간 이끌어온 주제 ‘보이는 것, 보이지 않는 것’과 만나면서 ‘주제-안무’의 순서가 뒤집힌 안무 방법을 시도해보기로 한다. 나의 몸과 움직임을 대상화하고, 이 대상에 대한 공통의 시선을 가지고 주제를 새롭게 찾는다.
  • 안무 · 출연김이슬
  • 영상김태완
  • 그래픽 디자인오하늬
나는 준비되었어 I feel like I'm ready
작업 영상 보기 + 작업 책자 다운받기 +
조선시대 후기 화가 신윤복의 풍속화에 등장하는 여성들은 화폭의 주인공이자 낭만 주체로서 그들의 본능적이고 자연스러운 순수한 욕망의 표출은 감춰지지 않은 과감한 모습으로 그림 속에서 표현되었다. 시대적 흐름에 따른 사회적 구조와 의식의 개선에도 불구하고 과거의 그림에서만 보이는 ‘파라다이스, 판타지 적’ 여성의 욕망에 대한 상상과 현재 사회의 수직적인 질서 안에서 실제 하는 억압되고 제한된 여성의 욕망 그 표현 사이의 상반된 관점과 간극을 '여성들의 놀이'를 대중문화 코드로 활용한 안무적 장치와 함께 여성의 욕망에 대한 표출과 실제적 이미지를 다각적인 구성으로 접근한다.
  • 안무 · 연출이정인
  • DJ 리리아나 아리아나 슈멘스카 자 고르코바
  • 출연문경현, 문세현, 문주현
안무가
박진영 Park Jinyoung
박진영 사진
현재 한국과 유럽에서 안무 및 시각비디오 작업으로 전시 및 공연을 하고 있다.

2020년 작업화 되고있는 것으로는
Straight Through the Wall 2020 선정 작가 온라인 전시<유목생활>(6월),
뉴욕 공공 건물 빌딩 벽 <사라지기위한 흔적> 전시(10월),
2020 International Dance Film Festival Brussels 댄스비디오 선정 <(and) about time (too)> Brussels 에서 상영(10월),
2020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아시아무용커뮤니티 안무가 랩 선정 안무가로 9월 공연 예정이다.

 
 
위보라 Wee Bora
위보라 사진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실기과 예술사 및 전문사를 졸업하고 동아 무용 콩쿠르 현대무용 일반부 금상, 서울 국제 콩쿠르에서 2위를 수상하였다. 2005년 독일, 베를린의 Contanza Macras 안무자의 Dorky Park 무용단에서 «Shall we talk about it?»작품의 객원 무용수로 활동을 시작으로 한국 LDP (Laboratory Dance Project)에서 정단원으로 수년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고 «시나위»,  «여정»,  «In other words», «백야행-하얀 어둠 속을 걷다.»,  «The Wings» 등 여러 작품을 안무하였다.

2012년 프랑스 안무자 Pierre Rigal과 «Thétre des Opéations» 유럽 활동을 시작으로 2017년부터 프랑스 Adéquate 무용단 ( Lucie Augeais et David Gernez) 정단원 무용수로 입단하여 «JOB» , «Chronique Diplomatique»,  «Les royaumes» 그리고 안무자 Jérome Bel «GALA»  Pierre Rigal «Merveille»에 출연하며, 2020년 독일 마인츠 Staatstheater Mainz «Welcome Evrybody» 의 조안무자로 초청되어 작업하였다.

프랑스에서 Compagnie R.A 를 창단하고 2019-2020년 한국예술문화위원회 ‘청년예술가 네트워크 구축 사업’ ‘해외 레지던스 초청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2020년 광주문화재단 ‘문화예술교류 사업’에 선정되어 한국과 프랑스에서 안무자, 무용수로서 활발한 예술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김이슬 Kim Esl
김이슬 사진
움직이는 공연예술가로서, 공간, 관계, 언어 그리고 몸을 중심으로 리서치를 한다. 크게는, 보이거나 보이지 않는 것들에 대해 탐구하며 매 작품 이에 관한 소주제를 다뤄왔다. 경험을 통한 연구를 추구하여 다양한 공간, 도시 등을 돌며 활동하고 있다.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차세대열전, 영국 더플레이스 Touchwood, 국립현대무용단 안무랩, 생생페스티벌, PADAF 페스티벌,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신인데뷔전 등에서 안무작을 발표한 바 있으며, 거리나 갤러리 같은 장소특정적 작업이나 다른 단체 및 아티스트와의 협업도 활발하게 하고 있다.

국내 여러 안무가들의 작품 뿐 아니라 미국, 캐나다, 오스트리아, 브라질, 프랑스, 독일, 멕시코 등에서도 무용수로 공연해 왔다.
 
이정인 Lee Jungin
이정인 사진
현대무용을 중심으로 다각적인 예술활동에 접근하는 독립예술가이다. 2010년부터 한국과 유럽을 오가며 독일 베를린, 헝가리 부다페스트, 불가리아 소피아 등에서 무용단 활동 및 다양한 프로젝트 작업을 진행하였고, 2014년부터 2년여간 한국 국립현대무용단의 무용수로 활동하였다.

2016년부터 오스트리아 린츠의 Redsapata-TanzFabrik의 협업 안무가, 덴마크 블랙박스 댄스 컴퍼니 신작 초청 안무가로 활동하며 안무 작업, 워크샵, 국제협업 프로그램 등 다양한 협력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국제 융복합 그룹 DARV와 함께 무용을 중심으로 진행되는 예술과 기술의 융복합 관련 창작 또한 중점적으로 작업하며 안무가, 창작자로서 장르를 뛰어넘는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약하고 있다.
 
공간정보

,

SNS공유

고객님께서 입력하신 예매자 정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예매자 정보
성명 ACC
성별
생년월일
연락처
이메일

ACC WEBZINE

웹진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활용 동의가 필요합니다.

수집내용

  1. 1. 수집이용목적: ‘웹진ACC’ 발송
  2. 2. 수집항목: 이메일 주소
  3. 3. 보유(이용)기간: 2년
  4. 4. 동의거부에 따른 불이익:
    개인정보 수집 동의를 거부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웹진ACC’를 받아보실 수 없습니다.
    개인정보는 위 수집·이용 목적 이외의 다른 목적으로 사용하지 않습니다.

웹진을 포함한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DM발송은 ACC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통해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