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SNS공유

팥죽할멈과 호랑이 시즌2 - 호랑아 나랑 놀자

전래동화를 전통연희(탈춤과 인형)로 새롭게 해석한 작품

팥죽할멈과 호랑이 시즌2 - 호랑아 나랑 놀자
  • 기간2019.12.21(토) - 12.22(일)
  • 시간11:00, 15:00
  • 장소어린이극장
  • 대상5세 이상 입장 가능
  • 좌석회차별 110석
  • 가격 전석 10,000원
  • 예매홈페이지 / 콜센터 / 매표소
  • 문의1899-5566
  • 진행50분

갤러리

소개
전래동화 '팥죽할멈과 호랑이'를 전통연희(탈춤과 인형)로 새롭게 해석한 작품입니다.

탈춤, 국악동요, 장단, 율동, 호랑이의 춤, 인형 등을 통해서 어린이 관객들이 전통문화예술과 친숙해지고 창의적인 표현 활동을 배워보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할멈이 호랑이와 함께 살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어린이의 상상력으로 호랑이가 할멈을 잡아먹지 않고 같이 살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봅니다.
시놉시스
제1마당 – 이야기 속 노래배우기
국악동요 '동지팥죽과 호랑장군' 노래와 율동을 배우기
제2마당 - 나비 찾는 할멈
마당판에 할멈이 굿거리에 맞추어 춤을 추며 등장하여 ‘나비’를 찾아다닌다.
악사는 호랑이의 생김새를 물어보며 관객들에게 호랑이를 찾아달라고 말한다.
제3마당 - 할멈과 호랑이의 만남
호랑이와 할멈이 같이 살게 된 이야기를 할멈, 호랑이, 밤톨, 맷돌, 멍석, 지게 등의 인형극을 통하여 알아간다.
제4마당 - 호랑이의 변신
인형극 무대에 커다란 호랑이가 등장하여 놀고 있는데 할멈이 등장한다. 호랑이는 할멈을 속이려고 자신이 호랑이가 아니라고 하며 낙타, 뱀, 강아지 등 다양한 동물로 변신하여 춤을 춘다. 호랑이는 결국 할멈이 찾는 호랑이라고 실토하고 할멈과 팥 밭을 메러 간다.
제5마당 – 나도 호랑이
관객이 호랑이 춤을 배워보고 호랑이를 표현해본다.
제작진 및 출연진
전통연희놀이연구소
전통연희놀이연구소는 국가지정무형문화재 제34호 “강령탈춤” 및 전통문화예술을 공연 및 교육하고 보급하고자 1999년에 설립된 단체입니다.

놀이가 교육되고, 
교육된 것이 공연되어지며, 
공연되어진 것이 놀이가 된다. 

놀이·교육·공연을 통하여  인간의 내면에 다양한 가치 (사회, 문화, 예술, 인성, 창의 등)를 내면화 하고자 한다.
제작진
작곡과 및 공연 내용 안내
총괄연출 정재일 무대감독 황인상 음악 임영석
기획 김돈수 홍보 강미화 의상·소품 신숙자
촬영 정재호 무대장치 오강식    
출연진
작곡과 및 공연 내용 안내
지게 정재일 호랑이 김돈수 호랑이/멍석 박훈규
팥죽할멈(인형) / 밤톨 강미화 할멈/멧돌 김혜선 악사 / 태평소 오강식
악사/쇠 황인상 악사/장구 신숙자 악사/모둠북 임영석
악사/가야금병창 이유리        
유의사항
  • 해당 공연은 원활한 관람을 위해 5세 미만 어린이의 입장이 제한됩니다. 주최측의 요청이 있을 시 생년월일이 기입되어 있는 증빙서류를 확인 받으셔야 하오니 현장 지참 부탁드립니다. 부모님이 동반하셔도 입장연령에 맞지 않은 어린이는 동반 입장이 제한됩니다.
  • 본 공연은 1인당 4매까지 예매 가능합니다.
  •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쾌적한 관람환경 조성을 위해 관람등급, 중간 입장, 사진촬영 등에 제한을 두고 있습니다. 객석 입장 규정을 숙지하지 못해 발생하는 책임은 관객 본인에게 있으며, 공연 당일 현장에서 티켓의 환불, 취소, 변경이 불가합니다. 이 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 예매티켓 수령 및 현장구매는 공연시작 1시간 전부터 가능합니다. 객석 입장은 공연시작 20분 전부터 가능하며 공연시작 후에는 입장에 제한 받을 수 있으니, 공연시작 10분 전까지 반드시 입장해 주시기 바랍니다.

SNS공유

고객님께서 입력하신 예매자 정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예매자 정보
성명 ACC
성별
생년월일
연락처
이메일

ACC WEBZINE

웹진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활용 동의가 필요합니다.

수집내용

  1. 1. 수집이용목적: ‘웹진ACC’ 발송
  2. 2. 수집항목: 이메일 주소
  3. 3. 보유(이용)기간: 2년
  4. 4. 동의거부에 따른 불이익:
    개인정보 수집 동의를 거부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동의하지 않을 경우 ‘웹진ACC’를 받아보실 수 없습니다.
    개인정보는 위 수집·이용 목적 이외의 다른 목적으로 사용하지 않습니다.

웹진을 포함한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DM발송은 ACC홈페이지 회원가입을 통해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